dogsing.com

100km – cheetah текст песни

подождите пожалуйста...

눈부시게 빛나는 비트 위에서 난
looks like a night view of seoul
겉보기완 많이 다른 게 숨어있지
나를 다 아는 사람은 없어
대체 나에 대해 뭘 알아
뭘 알고 있던 그건 빙산의 일각
half of half half of me
뭐가 더 남아 있긴 하냐는 질문에
난 대답할 수 있어
yes de definitely
니가 누구든 넌 볼 수도
넘볼 수도 없는걸
안다고 해도 함부로 잴 수도
셀 수도 없는 가치
내 삶과 영감은 유별나 마치
밤낮 없이 잠 못 자게 해 한여름
폭염 같이
뜨겁고 습하지 순식간에 기습하지
넌 말라비틀어진 영혼을 땀으로
적시며 날 접하지
넌 탈진 직전에 다다라 지쳐도
식지 않아
비로소 그 때 내가 보여
더 미쳐도 괜찮아
여긴 꽃 피울 자리 없는 정글
난 꽃이 되길 거부해
맹수가 됐지 덤블
숲을 빠져 나와 어느 누구라도 넘볼
땅을 개척해 여기선 이제
내가 넘버 원
난 원래 잘 달리는 존재 치타
애쓰지 않아도 타고 난 게 워낙
많은지라
so i’m scene stealer 시속 100km
앞서는 내가 슬슬 몸 푸는 게
누구에겐
감당 못할 스릴러 cuz i’m a k!ller
내 표적은 남의 자리를 빼앗는
뻔뻔한 stealer
눈치껏 덤벼 보던지 항복해 얼른
hands up
순서 없이 랜덤 oh i have been
and done

- cheetah текст песни

случайный